금요일, 10월 7, 2022
spot_img
Home사회만취 상태로 신호등 들이받고 차량 추돌…잡고 보니 신부님

만취 상태로 신호등 들이받고 차량 추돌…잡고 보니 신부님

(서울=서울미디어넷) 김윤성 기자 = 만취 상태로 차를 몰다가 학교 앞 신호등을 들이받고 신호 대기 중이던 차까지 추돌한 운전자가 경찰에 붙잡혔다.

30일 경찰에 따르면 서울 금천경찰서는 지난 28일 오후 10시 30분께 술을 마신 채 서울 금천구 시흥대로에서 좌회전 신호 대기 중인 차를 추돌한 남성 A씨를 도로교통법상 음주운전 혐의로 입건했다.

신고를 받고 출동한 경찰이 음주 측정한 결과 A씨의 혈중알코올농도는 0.218%로 만취 상태였던 것으로 알려졌다.

A씨는 차를 추돌하기 전 인근 초등학교 앞에서 신호등을 들이받은 뒤 그대로 달아나 한 차례 경찰에 신고가 들어왔던 것으로 파악됐다.

A씨는 천주교 지역교구 소속 현직 신부로 전해졌다.

경찰은 조만간 A씨를 불러 정확한 사건 경위를 조사할 예정이다.

RELATED ARTICLES

LEAVE A REPLY

Please enter your comment!
Please enter your name here

- Advertisment -spot_img

Most Popular

Recent Comments